• UPDATE : 2020.10.19 월 03:01
상단여백
HOME 사회복지
접경지 화천 취약계층 따뜻한 겨울나기 지원
   
▲ 지난해 11월 최문순 화천군수와 가족봉사단 단원들이 하남면의 한 취약계층 가구에 연탄을 배달하고 있다

[강원종합복지신문 박범용 기자]

화천군이 올 겨울에도 취약계층의 따뜻한 겨울나기를 돕는다.

화천군은 이달부터 내년 4월말까지 지역 내 기초생활수급자, 차상위계층 중 18세 미만 아동과 청소년, 65세 이상 고령자, 장애 정도가 심한 구성원이 포함된 가구 등 모두 803가구를 대상으로 동절기 난방비 지원사업을 진행한다.

군은 관련 조례에 따라 동절기 7개월 간 각 가구별로 필요한 난방비를 기준금액 내에서 지급할 예정이다.

올해 지원가구는 지난해 대비 약 75가구가 증가한 수준으로, 난방비는 각 가구의 난방 유형에 따라 정량 지원된다.

유류는 600리터(56만4,000원 상당), 연탄은 1,000장(63만9,000원 상당의) 규모의 난방쿠폰이 지급되며, 가스와 전기는 가구별 선결제 후 정산(가구별 최대 50만8,000원)하는 방식으로 지원이 이뤄진다.

펠릿의 경우 50만8,000원 상당의 난방쿠폰, 화목은 현물 5톤이 지원될 예정이다.

가스와 전기 사용가구는 각 가구의 선결제 납부영수증을 제출받아 계좌입금 조치가 취해질 예정이다.

동절기 난방비 지원은 타법 혹은 타 기관(한국에너지공단 에너지 바우처, 저소득 한부모 가정 난방 연료비 지원사업, 한국광해관리공단 연탄쿠폰 지원사업 등) 지원내역 차감 후 지급된다.

한편, 난방비 지워대상인 803가구의 난방형태는 유류가 346가구, 가스 239가구, 전기 132가구, 연탄 54가구, 화목 31가구, 펠릿 1가구 순이다.

최문순 화천군수는 “어려운 분들이 따뜻한 겨울을 보낼 수 있도록 난방비 지원사업에 만전을 기하겠다”고 강조했다.

박범용 기자  ppysw1@hanmail.net

<저작권자 © 강원종합복지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범용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