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22.6.27 월 17:22
상단여백
HOME 행정·의회
IWPG 춘천지부, ‘제4회 평화사랑 그림그리기 국제대회’ 예선 성료
   
[강원종합복지신문 서영석 기자]

(사)세계여성평화그룹 춘천지부(IWPG, 지부장 박미인)는 지난 18일 온라인으로 ‘제4회 평화사랑 그림그리기 국제대회’ 에선을 성황리에 마쳤다.

‘평화의 빛으로 하나되는 지구촌’이라는 주제로 열린 이번 대회는 춘천·홍천·양구 지역 학생과 춘천 지역 미술학원 초·중학생 140여 명이 참가했다. 2018년에 시작한 대회는 코로나19로 인해 작년에 이어 올해도 온라인으로 치러졌다.

그림그리기 국제대회는 호국보훈의 달을 맞아 세계 평화의 소망이자 평화 시대의 주역이 될 어린이와 청소년들에게 지구촌 전쟁종식과 세계 평화의 소중함을 심어주기 위해 마련됐다.

평화의 그림을 그리는 어린이들을 응원하기 위해 IWPG 춘천지부 회원들은 후원금과 물품을 지원해 주어 더욱 풍성한 대회가 됐다.

대회 시상은 초·중·고 부문으로 최우수상, 우수상, 장려상, 입선, 특별상이 각각 수여되며, 예선 시상식은 내달 16일 온라인 줌으로 있을 계획이다. 지부별 예심을 거쳐 본부로 보내진 작품들은 세계 각국에서 보내온 작품들과 겨루게 되며, 본선 시상식은 11월 중에 진행할 예정이다.

이날 축사를 한 김진옥 강원도 자영업자 총연합회 춘천시 지회장은 “평화를 사랑하는 친구들이 많은 걸 보니 우리나라가 분명 평화로 앞서가는 대한민국이 분명하다. 이 대회가 멋지게 성장하길 바란다”라고 말했다.

박미인 지부장은 “우리나라도 70여 년 전에 전쟁이 있었는데 우크라이나는 지금도 전쟁이 일어나고 있다”면서 “평화의 빛으로 하나되는 그림처럼 이 세상은 변할 것이다. 내년엔 코로나가 끝나서 숲이 있는 자연에서 만나기를 기대한다”라고 말했다.

지난해에 이어 올해도 참가한 김규희(14) 학생은 “지난해에 코로나19로 학교도 못 가고 행사도 없을 때 온라인으로 그림그리기 대회에 참가했는데 친구들도 만나고 재미있었던 기억에 올해도 참가하게 됐다. 전쟁을 겪고있는 나라의 친구들도 우리와 함께 평화를 그리는 날이 빨리 왔으면 좋겠다”라고 했다.

IWPG는 유엔글로벌소통국(UNDGC)에 등재되어 있으며, 유엔경제사회이사회(UNECOSOC) 특별협의지위를 획득한 국제 NGO이다.

서영석 기자  webmaster@gwelfare.co.kr

<저작권자 © 강원종합복지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서영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