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24.2.26 월 07:30
상단여백
HOME 사회복지
홍천군보건소 직원들, 지역사회 복지 향상을 위해 힘을 기울이다!
   
 

[강원종합복지신문 서영석 기자]

홍천군보건소(소장 원은숙) 직원들이 매월 3000원씩 성금을 모아 보살핌이 부족한 이웃에게 지역사회 복지를 실천하고 있어 본보기가 되고 있다.

보건소 소속 직원 80여 명이 참여한 ‘2024년 행복 나눔자리’는 매월 넷째 주 수요일에 방문가구와 건강취약계층 등 관내 어려운 이웃을 돕기 위해 주거환경 정리 및 생필품을 지원하고 있다.

올해 첫 시작으로 보건소 건강증진과 방문보건팀은 주거 환경이 열악하고 생활이 불편한 대상자들을 방문하여 혈압, 혈당 등 건강상태를 검사하고 담소를 나누며 말벗이 되었다.

또한 직원들이 십시일반 모은 성금으로 대상 가정에 필요한 물품들을 지원하는 등 도움의 손길이 미치지 않은 그늘진 곳을 찾아 정성을 다했다.

모 어르신은 "혼자 사는 나에게 찾아와 주는 것도 고마운데, 이렇게 도움을 주어 정말 고맙다."라며 감사함을 표현했다.

원은숙 홍천군보건소장은 "우리 직원들은 지역사회에 도움이 되고자 하는 마음으로 매월 후원활동에 동참하고 있다."고 말하며, "앞으로도 지역주민들을 가족처럼 생각하며 봉사하는 마음으로 활동을 이어갈 계획이다."라고 덧붙였다.

홍천군보건소 직원들은 “지금은 눈에 보이지 않는 작은 영향력이지만 점차 희망의 불씨로 작용하여 큰 힘을 발휘 할 수 있을 것이라고 생각하며, 모두가 행복한 홍천군이 될 수 있도록 더욱 노력하겠다.”라고 말했다.

한편, '2024년 행복 나눔자리'는 1월 24일부터 12월 말까지 이어지며, 홍천군보건소 직원들의 지역사회에 대한 애정과 봉사정신으로 지난 2010년 시작하여 코로나 19 유행기간에도 쉬지 않고 현재까지 170여 회 운영 되어 왔다.

서영석 기자  webmaster@gwelfare.co.kr

<저작권자 © 강원종합복지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서영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