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24.6.17 월 06:20
상단여백
HOME 사회복지
선제적 복지위기가구 발굴 동해시 민·관 앞장
   
 

[강원종합복지신문 이성근 기자]

부곡동행정복지센터, 부곡동지역사회보장협의체(위원장 김선균), 한전엠씨에스(주)동해지점(지점장 권순태) 등 복지위기가구 발굴 및 지역주민 복지 체감도 향상을 위해 동해시 민·관이 앞장서고 있어 관심이 쏠리고 있다.

최근 부곡동행정복지센터에서 상호 협력을 위한 업무협약식을 가졌다. 이날 협약을 계기로 한전엠씨에스(주)동해지점은 생활밀착형 전기검침 업무를 적극 활용, 관내 복지위기 가구를 발굴하고, 돌봄이 필요한 가구를 지원하는 역할을 수행하게 된다.

한편, 한전엠씨에스(주)는 정부 정책에 따라 한전 위탁 전력 서비스 사업을 하는 검침 회사로, 전력량계 검침, 전기요금고지서 송달, 전기요금 체납관리 등의 업무를 수행하고 있다.

권순태 지점장은 “이번 협약을 통해 복지위기가구 발굴에 기여할 수 있어 기쁘며, 돌봄이 필요한 가구를 발견하는 즉시 신고함은 물론, 발굴된 가구에 대한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말했다.

조용자 부곡동장은 “검침원들의 업무 특성상 위기에 놓인 복지사각지대 가구를 조기에 발견하는데 큰 역할을 할 것으로 기대하며, 발굴된 대상자들이 적절한 복지서비스 제공과 지역 주민의 복지 체감도 향상을 힘쓰겠다.”고 말했다.

이성근 기자  gwelfare01@gmail.com

<저작권자 © 강원종합복지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성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