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24.6.17 월 06:20
상단여백
HOME 사회복지
강릉시, 생활민원 기동처리반 6월 집중 운영
   
 

[강원종합복지신문 이성자 기자]

강릉시는 6월 1일부터 31일까지 한 달간 취약계층을 대상으로 방충망 수리, 교체를 추진하며 생활민원 기동처리반(이하 기동처리반)을 집중 운영한다.

본격적인 여름철 무더위를 앞두고 홀몸 어르신, 중증장애인 가구를 대상으로 해충으로부터 쾌적하게 생활할 수 있도록 방충망 수리, 교체를 지원하는 맞춤형 민원서비스를 제공하고자 한다.

기동처리반은 1995년 신설 이래 보안등 수리, 점검 등 일반시민 대상 소규모 불편사항 처리로 시작하여, 2017년부터는 취약계층 대상 가구에 방문하는 생활민원서비스를 확대 운영하고 있다.

‘찾아가는 민원처리’ 생활민원서비스를 운영한 지 8년째를 맞는 기동처리반은 생활불편사항의 자체적 해결이 어려운 소외계층의 믿음직스러운 해결사로 입지를 탄탄히 다지고 있다.

지난 2023년 한 해 동안 일반시민 소규모 불편사항 737건 및 취약계층 생활민원서비스 1,534건으로 총 2,271건의 생활민원을 처리하였으며, 올해는 5월 말 기준 소규모 불편사항 253건 및 생활민원서비스 815건으로 전기, 수도·배관, 도어, 방충망 등 주거환경 안정을 위한 취약계층의 생활민원서비스 수요가 지속적으로 증가하는 추세이다.

한편, 보안등 관련 소규모 불편사항 신고나 생활민원서비스의 도움이 필요한 가구는 전담 전화(640-5662) 또는 읍·면·동 주민센터, 강릉시 콜센터를 통해 접수하면 된다.

김정필 민원과장은 “6월 한 달 동안 대상 가구의 방충망 집중 수리, 교체를 통해 다가오는 여름철을 대비한 저소득층 가구의 쾌적한 주거환경 조성에 최선을 다하겠다.”라며 “앞으로 지원 대상 가구를 추가 발굴하여 시민들이 더 많은 혜택을 누릴 수 있도록 힘쓰겠다.”라고 밝혔다.

이성자 기자  gwelfare01@gmail.com

<저작권자 © 강원종합복지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성자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