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18.12.10 월 14:56
상단여백
HOME 교육복지 영·유아
강릉시 공동육아 나눔터 ‘신한 꿈도담터 11호점’ 개소
   
 

[강원종합복지신문 박범용 기자]

강릉시는 지난 23일 강릉시 건강가정‧다문화가족지원센터 3층에서 김한근 강릉시장을 비롯한 관련 단체, 지역주민 5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강릉시 공동육아나눔터 신한 꿈도담터 11호점 개소식을 열었다.

이번에 개소한 공동육아 나눔터는 여성가족부와 신한금융그룹의 공동육아 나눔터 리모델링 지원 공모사업에 선정되어 추진한 사업으로, 바닥 난방시설 설치 및 집기, 교구, 장난감 등을 지원받았다.

유아부터 초등학생 저학년 자녀 및 그 부모는 누구나 이용할 수 있으며, 이용시간은 평일 오전 10시부터 저녁 6시까지이다. 향후, 이용수요에 따라 맞벌이 부모 등을 위한 평일 저녁 및 주말 연장운영도 탄력적으로 검토할 예정이다.

공동육아 나눔터는 지역 중심의 양육 친화적 사회 환경 조성을 통해 핵가족화로 인한 가족 돌봄 기능을 보완하고, 이웃 간 돌봄 품앗이 연계를 이끌어내는 시스템으로 운영하게 된다.

김한근 강릉시장은 “앞으로 영유아 가정을 위한 육아 정보 나눔과 소통공간을 확충하여, 부모들의 육아 부담을 덜어주고 안심하고 아이를 키우기 좋은 도시로 만들어나가도록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강릉시 공동육아 나눔터는 강릉시 건강가정‧다문화가족지원센터가 강릉시로부터 위탁받아 운영하게 된다.

박범용 기자  ppysw1@hanmail.net

<저작권자 © 강원종합복지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범용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