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19.1.14 월 16:31
상단여백
HOME 사회복지
이울진료회 의료봉사단, 평창군 방림면에서 40년째 무료의료봉사
   
 

[강원종합복지신문 서영석 기자]

서울대와 이화여대 의대 학생으로 구성된 이울진료회(회장 강지우) 회원 100여명이 3일부터 7일까지 5일간 방림면 계촌복지회관에서 방림면 주민들을 위한 의료진료 및 방문보건 활동을 펼쳤다.

이울진료회는 1965년 창설되어 2018년도 창립53주년을 맞이하는 의료봉사 단체로, 1980년 방림면과 인연을 맺은 이래 40년째 매년 여름과 겨울 두 차례에 거쳐 매회 300명 이상의 주민들에게 의료혜택 및 의료물품 지원 활동을 펼치고 있다.

진료과목은 내과, 영상의학과(초음파), 치과, 정신과, 관절주사, 정형외과, 산부인과, 신경과, 이비인후과, 피부과로 총 10개로, 그 중 이비인후과와 피부과는 작년 하반기 진료부터 추가되어, 주민들의 겨울철 건강관리에 도움이 되었다.

의대생들의 이 같이 활발한 의료봉사 활동에 대해 한 교수는 "학생시절에 행하는 봉사활동은 바른 의사정신을 심어주고 인성을 함양시키는데 큰 역할을 하게 될 것"이라며 긍정적인 평가를 내렸다.

이어 그는 "정례적으로 시행되는 봉사활동이 단순한 연례 행사로 그치지 않도록 많은 경험을 하고 돌아올 수 있기를 바란다"고 당부했다.

최상문 방림면장은 “이울진료회의 봉사활동이 의료 낙후 지역에 큰 도움이 되고 있어 진심으로 감사드리며, 진료활동에 불편사항이 없도록 면에서 적극 협력하겠다.”고 밝혔다.

서영석 기자  gwelfare01@gmail.com

<저작권자 © 강원종합복지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서영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